PR CENTER

NEWS

보도자료 내용

보도자료 ㈜덕신하우징, 베트남 건축 건설 전시회 5년 연속 참가

2018-06-22 관리자 · 251

no_images

no_images

- VIETBUILD 5년 연속 참가, 시장 인지도 증대 기대

- 현지 유망고객 대상으로 전문세미나 개최전문적인 프로모션 펼쳐

 

 

건축용 데크플레이트 국내 1위 기업 덕신하우징(회장 김명환)은 6월 21일부터 25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SECC(Saigon Exhibition Convention Center)에서 열리는 '2018 베트남 건축 건설 전시회(VIETBUILD 2018)'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VIETBUILD는 전 세계 건자재 기업들이 참가하는 베트남 최대 건축 건설 전시회로, 올해는 2500개 부스의 규모로 열리며 덕신하우징은 지난 2014년부터 올해까지 5년 연속으로 이 전시회에 참가하고 있다.


전시회에서 주력제품인 스피드데크와 에코데크, 폼데크 등을 전시하고, 실제 데크플레이트 시공현장 모습을 구현하여 현지 엔지니어들 및 건설사 관계자들에게 데크플레이트의 시공 용이성과 획기적 공기단축 등을 적극 홍보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전시회에서는 그간 다섯 차례의 전시회를 통해 축적한 노하우와 높아진 인지도를 바탕으로, 현지건설사 등 유망고객을 대상으로 좀 더 전문적이고 깊이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할 계획이다.


관련학계 교수, 건설관련 업계 관계자 등 100여명의 현지 건축전문가들을 초청한 가운데 ‘한국건설기술제조 포럼 (Vietnam Korea Structural Engineering Manufactures Forum)’를 개최하고 회사 및 제품 소개, 시공설명 등을 개최할 계획. 이를 통해 국내뿐 아니라 해외시장에서 입증된 당사 제품의 품질과 기술력을 알릴 예정이다.


덕신하우징 무역수출팀 관계자는 “베트남 등 동남아시아에서는 데크플레이트 공법이 아직 신기술이며, 현지 건설업계에서 데크플레이트 시공법에 대해 관심이 많아지고 있는 추세”라며 “시공개념에 대한 적극적인 세미나 활동을 통해 개념 확산 및 우리 브랜드 인지도를 높여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덕신하우징은 지난 2015년부터 베트남에 진출해 하이퐁 현지공장(덕신비나)을 거점으로, 베트남은 물론 동남아 등지에 데크플레이트를 생산·판매하고 있으며 지난해부터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수주한 사업이 본격적인 수익을 창출하면서 흑자를 내고 있다.  

 

이전글 이전글이미지㈜덕신하우징, 해외투자 결실…1분기 실적 상승
다음글 다음글이미지㈜덕신하우징, 조달청과 연속 2년 제3자단가계약…총 517억원 규모